장광·미자, 동반 출연
나태주 향한 '팬심'
심진화 "한 팀 제꼈다"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미자가 아버지 장광과 함께 출연, 소감을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설 기획 가족 가왕전 특집이 그려졌다.

배우 장광과 딸 미자가 함께 출연했다. 미자는 나태주에게 팬심을 드러내며 "발차기가 멋지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나태주는 "어렵지 않다"라며 앞으로 나와 시원한 발차기 실력을 선보였다.

장광은 무대를 앞두고 "내가 약간 박치다"라고 말했고, 미자는 "우리 집에 딱 둘이 문제인데, 내가 음치고 아빠가 박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심진화는 "오늘 출연진 리스트를 보고, 안심이라고 생각했다. 한 팀은 제꼈다 싶었다"라며 장광·미자 팀이 견제 대상이 아니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