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호X영탁X찬원, 추나 치료 체험
영웅X영탁, 힐링의 템플스테이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예능 ‘뽕숭아학당’에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종합 건강검진을 받은 후 개개인의 상태에 딱 들어맞는 솔루션을 받는다.

2일(오늘) 방송되는 ‘뽕숭아학당’ 29회에서는 트롯맨 F4가 몸과 마음의 건강을 되찾기 위해 각자의 방식으로 휴일을 맞이한 가운데 영탁, 이찬원, 장민호는 추나 치료와 경락 관리를, 임영웅과 영탁은 둘만의 템플 스테이를 떠나 몸과 마음을 튼튼하게 만드는 과정을 선보인다.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영탁과 이찬원, 장민호는 추나 치료를 받기 위해 장영란 남편인 한의사 한창을 만난다. 특히 본격 치료에 앞서 정확한 진단을 받기위해 MRI를 찍은 세 사람 중 “50대의 몸”이라는 충격 진단을 받은 멤버가 나타나 현장을 발칵 뒤집었던 상태. 이후 세 사람은 본격적으로 추나 치료를 받으러 치료실에 들어서지만, 부푼 기대와 달리 곡소리와 억 소리가 난무한 아비규환 상황이 이어져 모두를 웃프게 했다고.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이어 세 사람은 또 다른 특급 솔루션인 경락 관리를 받고, 영탁은 세 사람 중 가장 큰 만족도를 보이며 “뽕숭아학당‘ 수업 중 제일 좋다”고 고백해 분위기를 ‘업’ 시킨다. 무엇보다 서로의 얼굴을 쳐다만 봐도 웃음이 터지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경락 관리를 받던 영탁과 이찬원이 ‘부산행 좀비’로, 장민호는 ‘슈렉’으로 변신한 것으로 알려져 과연 어떤 해프닝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임영웅과 영탁은 처음으로 둘만의 템플스테이를 떠나 남다른 케미를 발산한다. 템플스테이에 도착한 두 사람은 주지 스님과 함께 차담을 하는 시간을 가지고, 임영웅은 주지 스님에게 “화가 나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라는 질문을 던져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 한다. 임영웅의 질문에 주지 스님이 어떤 해답을 내어줬을지, 임영웅은 어떤 깨달음을 얻었을지 호기심을 끌어올린다.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또한 두 사람은 서로의 옆에 꼭 붙어 환상의 티키타카를 벌이는 특급 케미로 훈훈한 웃음을 안긴다. 임영웅이 영탁에게 “의지할 곳은 서로야”라며 애틋한 마음을 전달하는 등 두 사람이 찐한 우정을 확인하는 뜻깊은 시간이 이어진 것. 각양각색 맞춤 건강검진 솔루션으로 알찬 시간을 즐긴 F4가 어떤 유쾌한 힐링을 선사할 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제작진 측은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각자가 원하는 맞춤 처방을 받으며 바쁜 스케줄 속 켜켜이 쌓인 스트레스를 훌훌 날려버렸다”며 “제대로 된 치유를 받은 후 더욱 건강하고 활기차진 네 사람의 힐링기를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뽕숭아학당’ 29회는 2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