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자적 눕방 라이프
'맵부심 폭발' 유이표 한 상
'하나뿐인 내 편' 이장우와 '나혼산'서 재회
'나 혼자 산다' 유이가 자취러의 일상을 선보인다.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유이가 자취러의 일상을 선보인다. / 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유이가 자취러의 리얼한 일상을 공개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 유이가 첫 출연한다.

눈을 뜨자마자 유이는 소파는 물론 바닥과 한 몸이 된 눕방 라이프를 선보인다. 모든 끼니를 배달 음식으로 해결하는가 하면, 청소마저 바닥과 한 몸이 된 채 다소 특이한 포즈로 하며 귀차니즘 가득한 자취러의 현실적인 면모를 보여준다고. 평소의 '댄싱퀸' 이미지처럼 화려하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과 달리, 마치 동네 언니 같은 친근한 모습이 그려진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유이는 화장품을 '퍽퍽' 소리가 날 정도로 터프하게 바르는 모습에도 불구하고 꿀 피부를 자랑한다. 연예인이 아닌 '인간' 유이의 가식 없는 털털한 모습이 끊임없이 등장하며 안방극장의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남다른 맵부심을 부리며 화끈한 유이표 한 상차림을 선보이기도 한다. 청양고추에 이어 매운 불닭 소스까지 연이어 추가해 지옥에서 온 비주얼의 양념을 완성, 보는 이들까지 군침 돌게 만들 스페셜한 먹방을 펼친다. 과연 그녀는 무사히 먹방을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유이는 '하나뿐인 내 편'에서의 활약으로 49.4%의 최고 시청률까지 기록하며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던 바.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작품 속에서 찰떡궁합을 자랑했던 이장우와 재회해 드라마 못지않은 커플 케미를 또 다시 뽐낸다. 촬영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고 해 기대감을 드높이고 있다.

현실 자취러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유이의 일상은 오는 12일 밤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