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지니 TV '가우스전자' 방송 화면
/사진=지니 TV '가우스전자' 방송 화면


고성희가 곽동연에 대해 입덕 부정기를 겪었다.

지난 14일 공개된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 '가우스전자' 5회에서는 사랑은 사랑으로 잊으려는 이상식(곽동연 역)과 사공이 많아 산으로 가는 백마탄(배현성 역)의 신입생활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아지즈(김대연 역)의 폭탄 발언 때문에 차나래(고성희 역)는 졸지에 이상식의 애인이 됐다. 이상식에 대한 측은지심으로 차나래가 황당함을 참고 여자친구 행세에 동참했다. 하지만 모해영(이소희 역)은 쉽게 속지 않는 눈치였다.

이상식과 차나래는 한바탕 소동 이후 의도치 않게 엮이기 시작했다. 같은 옷을 입고 같은 메뉴를 고르는 등 우연히 겹치는 일들이 반복된 것. 급기야 차나래는 "사랑은 사랑으로 잊으라는 말 있잖아요"라는 이상식의 발언을 엿들은 뒤 그가 자신을 짝사랑하고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
/사진=지니 TV '가우스전자' 방송 화면
/사진=지니 TV '가우스전자' 방송 화면
백마탄의 기상천외한 행동이 이번 화에서도 어김없이 이어졌다. 회장님과 단둘이 엘리베이터를 탄 그는 셀카를 찍는 담대함으로 기성남(백현진 역)을 기함하게 했다. 회사 생활에 영 적응을 못 하는 그에게 마케팅3부 팀원들이 찾아와 주옥같은 조언을 쏟아냈다. 무조건 평범하게 행동하라는 건강미(강민아 역)와 비범해야 한다는 이상식, 선배 말은 듣지 말라는 김문학(백수장 역)과 선배 말은 녹음해야 한다는 성형미(고우리 역), 선배와 거리를 둬야 한다는 차나래까지.

정신없는 뱃사공들 때문에 신입 교육은 점점 산으로 향하고 백마탄은 혼란에 빠졌다. 그 와중에 파워그룹 인공지능 스피커가 백마탄의 목소리를 인식하는 바람에 그의 정체가 탄로 날 위험에 처했다. 이때 건강미가 나타나 힘으로 스피커를 부수며 간신히 위기를 모면했다.

그 사이 이상식을 의식하게 된 차나래는 고민에 빠졌다. 갑작스러운 칭찬과 식사를 챙겨주는 세심함, 거기에 그를 대신해 방귀를 뀌었다고 나서는 배려심까지. 달리 보이는 이상식의 모습에 차나래가 두근거림을 느꼈다. 그래도 도저히 짝사랑을 받아줄 수 없다고 생각한 그가 거절 의사를 전하려고 했다.

이상식은 뜬금없이 "제가 왜 일론 머스크 형을 좋아하면 안 돼요?"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차나래는 모든 게 본인만의 착각이었음을 알게 됐다. 되려 본인이 이상식에 대한 입덕부정기를 겪는 것인가 하는 의심과 함께 충격에 휩싸였다. 이런 속마음을 모르는 이상식은 눈치 없이 차나래 주변을 알짱거렸다. 그를 업어서 집에 바래다주던 중 모해영이 나타나자 차나래를 내동댕이치는 대형 사고를 쳤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