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아씨들' 포스터./사진제공=tvN
'작은아씨들' 포스터./사진제공=tvN


tvN 드라마 '작은 아씨들'이 베트남 넷플릭스서 방영이 중단됐다.

7일 다수의 베트남 매체에 따르면 베트남 넷플릭스는 방영 목록에서 '작은 아씨들'을 제외했다. 이는 베트남 방송전자정보국(ABEI)의 요청에 따른 것이었다.

‘작은 아씨들’은 가난하지만 우애 있게 자란 세 자매가 대한민국에서 제일 부유하고 유력한 가문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논란이 된 부분은 3회, 8회에서 베트남전을 언급한 내용이었다.

베트남 전쟁에 참전한 원기선 장군이 공을 세운 후 유령 난초로 알려진 '푸른 난초'를 가져오는 장면, 다른 참전 군인이 "한국군 1인당 베트콩 스무 명을 죽였다"고 말한 장면 등에 문제를 제기한 것. 베트남 측은 드라마 속 설정, 대사가 한국군을 전쟁 공로자로 묘사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작은 아씨들' 측은 "‘작은 아씨들’에서 다뤄진 일부 설정 관련 우려에 대해 전한다. 향후 콘텐츠 제작에서 사회적·문화적 감수성을 고려해 더욱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