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문아들' 지상렬이 김숙에게 깜짝 고백을 했다.

13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들')에 지상렬과 KCM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지상렬은 과거 '무한도전'에서 김숙, 신봉선, 송은이와 3:3 소개팅을 했던 바. 정형돈은 당시 지상렬의 반응을 떠올리며 "그때 형이 '내가 얘네들이랑 결혼할 바에 콩밥을 먹겠다'라고 했었다"고 전했다.


민경훈은 지상렬에게 "김숙과 송은이 중 누가 더 이상형에 가깝냐?"라는 질문을 했고 지상렬은 서슴없이 김숙을 택했다. 김숙은 "언제는 나랑 반신욕도 할 수 있다며?"라며 당황했다.


지상렬은 김숙을 보며 "오늘 쓱 봤더니 괜찮더라"라며 "얼굴이 진화했더라. 너 예쁘다고"라고 말해 눈길을 끌엇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