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포맨'/사진제공=SBS
'돌싱포맨'/사진제공=SBS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개그맨 김용명, 황제성, 강재준이 등장해 티격태격 케미를 뽐낸다.

이날 세 사람은 ‘돌싱포맨’에게 결혼 생활 고민을 털어놓기 시작한다. ‘돌싱포맨’은 아내 모르게 사고를 쳤다는 황제성의 고민에 “아내가 알면 이혼감”이 라며 경악을 금치 못한다. 이에 ‘아내에게 솔직하게 말해야한다’ VS ‘말하지 말아야한다’로 팽팽한 말싸움을 펼쳐진다. 멤버들은 상황에 과몰입한 나머지 자신들의 굴욕적인 경험담까지 공개하며 이유를 설명해 폭소를 금치 못한다. 급기야 탁재훈은 황제성을 대신해 아내에게 영상 편지까지 보내 웃음을 안긴다.

이후 ‘돌싱포맨’은 이혼 1호가 없는 개그맨 부부들이 진짜 사랑꾼인지 테스트에 나선다. 그런데 돌싱포맨의 엉뚱하고 황당한 테스트에 당황해하던 세 사람은 난투극까지 벌여 현장이 초토화됐다고.

‘돌싱포맨’ 1주년을 맞이해 ‘골 때리는 그녀들’의 에이스 박선영, 이현이, 김민경, 송해나가 등장한다. 나쁜 남자만 만난다는 자칭 쓰레기 컬렉터 송해나는 상상을 초월한 연애 스토리로 ‘돌싱포맨’을 깜짝 놀라게 한다. 이에 이상민은 나쁜 남자 구별법 강의에 나서지만, 이를 듣던 김준호는 “저러면 또 이혼해”라며 돌직구를 날렸다는 후문.

‘돌싱포맨’은 12일 오후 10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