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집 그 오빠'(사진=방송 화면 캡처)
'떡볶이집 그 오빠'(사진=방송 화면 캡처)


'떡볶이집 그 오빠' 모델 송해나가 마흔 전에 결혼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17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는 송해나가 결혼에 대한 생각과 평소 이상형을 밝혔다.


이날 송해나는 "언제쯤 결혼을 할 생각이냐?"라는 질문에 그는 "마흔 전에는 해야 하지 않을까?"라며 "나중에 나이 들어서 일을 못하는 거나 결혼해서 일을 못하게 되나"라며 허탈하게 웃었다.

이어 "어떤 스타일이 이상형이냐?"라는 물음에 송해나는 "저는 리드 하는 게 좋다. 은근히 우유부단에 결정장애가 있어서 상대가 알아서 척척 계획대로 움직이는 게 좋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일전에 김종민과의 스캔들이 있었던 송해나에게 "종민이 형이랑 다시 잘 될 가능성은 없냐?"라는 질문이 던져졌고 그는 "한 번 빠그라졌는데 잘 되겠어요?"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