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플리' (사진=방송 화면 캡처)
'썰플리' (사진=방송 화면 캡처)


가수 이석훈이 랄랄의 인터뷰를 중단시켜 그 이유에 관심이 집중됐다.

이석훈은 지난 5일 오후 유튜브 채널 '썰플리'을 통해 공개된 'EP2. 역대급 분노썰'에서 다양한 세대의 시민들을 직접 만나면서 경험담을 듣고 함께 이야기를 나눴다.

'썰플리'는 사연을 받아서 시민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플레이리스트를 만드는 웹 예능이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는 술을 마시지 못하는 사연자가 술자리에서 술값을 내라는 친구와 싸웠다는 사연을 전했다.

이를 들은 이석훈은 "정말 화난다. 이 친구 말대로 안주도 먹지 않고 대화만 했다면 화 날만도 하다"고 공감했다. 제작진은 "그래서 이번 키워드는 '분노'로 몸이 제일 화나신 분들이 가실만한 곳 '헬스장'에서 인터뷰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어이없어하던 이석훈은 걱정과 달리 환대를 받으며 헬스장에 입장, 시민들과 '최근에 가장 많이 화났던 순간'들을 인터뷰를 했다.

이석훈은 인터뷰를 진행하면서 시민들이 편안하게 이야기를 할 수 있도록 적재적소에 리액션을 쏟아내며 유쾌함을 더하거나 각양각색 사연에 깊이 공감했다.

이어 운동을 하는 유튜버 랄랄을 본 이석훈은 반갑게 달려가 "예전부터 팬이었다"며 팬심을 나타냈다. 이석훈은 랄랄에게도 '최근에 가장 화났던 순간'을 물었고 랄랄은 유명세에 따라 다르게 대접한 네일샵 사장의 일화를 털어놓았다.

이석훈은 랄랄의 사연에 크게 공감하며 몰입했고 "정 그러면 욕 한번 하던지"라고 위로했다. 이에 랄랄이 진짜 욕을 하려고 하자 이석훈은 깜짝 놀라며 "내가 너 때문에 화가 날 것 같다"며 어쩔 줄 몰라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랄랄이 당시 감정에 복받쳐 눈물이 그렁거리자 이석훈은 인터뷰를 끊고 "눈 인서트 따고 가자", "썸네일용 확보했다"며 남다른 편집 감각까지 보였다.

한편 이석훈은 MBC FM4U '이석훈의 브런치카페'의 DJ는 물론 KBS 2TV '국민동요 프로젝트 아기싱어', 유튜브 채널 '썰플리' 등 다채로운 방송과 콘텐츠를 오가며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유정민 텐아시아 기자 hera2021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