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메이비, 딸 감성 못 따라가는 애셋맘 "피곤해 보이지만 마음에 들어"


가수 겸 작사가 메이비가 첫째 딸이 찍어준 사진을 공개했다.

메이비는 지난 17일 "엄마 잠깐만 하더니 나겸이가 찍어준 나"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인스타 갬성은 애들이 더 낫다. 맘에 들어 큰딸. #인스타갬성 #좀피곤해보이지만 #매일이그렇지만 #사진맘에들어"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메이비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사진은 메이비의 첫째 딸 나겸이가 찍어줬다. 앞서 둘째 딸의 감성도 마음에 들어 했던 메이비는 첫째 딸의 감성도 마음에 든다고.

메이비는 2015년 배우 윤상현과 결혼,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