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개그우먼 송은이가 51번째 생일을 맞아 받은 선물을 공개했다.

지난 17일 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에는 '데뷔 30년 차 연예인은 어떤 선물을 받을까? 송은이의 51번째 생일선물 언박싱!'이라는 제목과 함께 영상이 게재됐다.

송은이는 "오늘은 제가 바로 얼마 전에 생일이었다. 많은 분이 선물을 보내주셨다. 보내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뜻을 담아서 선물 언박싱 영상을 준비해봤다. 하나하나 선물 보따리를 풀겠다"고 밝혔다.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가장 가까이에 있는 선물부터 공개했다. 첫 번째 공개된 선물은 장항준 감독이 선물한 12년산 양주였다. 이어 같이 준 양주 전용 잔 패키지도 공개했다.

송은이는 "이거 딱 보면 느낌 나오지 않나. 내가 보기에는 지가 먹으려고 사준 게 아닌가 생각이 든다. 잔이랑 컵 받침도 같이 줬다"고 설명했다. 이어 "장항준 감독님이 비보에 애정이 굉장히 많다. 회사에 대한 걱정과 고민을 같이 해주는 좋은 어르신"이라고 덧붙였다.

두 번째로 공개한 선물은 이름을 밝힐 수 없는 익명의 직원이 선물한 고급 양주 패키지였다. 송은이는 "술 선물이 은근히 있다. 그런데 이거는 편집해야겠다. 엄마한테 혼난다"며 "제가 다 먹겠다는 게 아니라 좋은 날 직원들과 함께 먹겠다"고 했다.

구독자가 보내준 수제 여권 지갑, 매니지먼트팀 팀장이 선물한 명품 볼펜이었다. 송은이는 "편지도 없고 밋밋하다. 원래 이런 거에는 이름을 새겨주는데, 내가 새겨라?"고 질문해 폭소케 했다. 이어 브랜드 L사 카드 지갑, B사 백팩 등 명품 선물도 한가득이었다.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송은이는 C사 핸드크림을 들고 갑자기 성대모사를 하기 시작했다. 송은이가 성대모사를 한 사람은 다름 아닌 모델 장윤주였다. 또한 핸드크림, 립밤, 스킨 케어 제품, 건강식품 등 여러 가지 선물을 공개했다.

송은이는 디퓨저를 소개하며 "(준 사람이) 송다방 회원이셨다. 제 팬클럽 회원이었는데 지금은 대표님이 되셨다. 지금 비보에 광고를 넣어주고 있는 분"이라고 했다. 이어 차고 있는 시계를 보여주며 "후배가 시계를 선물로 줬다. 사실은 받자마자 제가 차고 있다. 사고 싶었던 거다. 태양계의 행성을 테마로 해서 나오는데 갖고 싶었던 시계를 선물 받았다"고 했다.

'용감한 형사들' 제작진은 캔들과 캔들 워머를, '전지적 참견 시점' 제작진은 전자동 커피 머신을 선물했다. 송은이는 "사옥 입주 기념 겸 생일 겸 해서 선물을 주셨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받은 롤링페이퍼를 "칸을 채우기 위해 쓴 게 하나도 없었다. 그래서 감동이었다. 이건 사옥에 기증해서 다 같이 맛있는 커피를 먹겠다"고 밝혔다.

그뿐만 아니라 송은이는 구독자들 이름으로 도시락을 받기도. 송은이는 "땡땡이 분들이 보내준 도시락도 같이 잘 먹겠다. 신선 식품도 집으로 많이 보내주셨다. 한우 보내준 홍현희, 별, 과일 보내준 정형돈, 귤 보내준 (장) 효인이도 고맙다. 이렇게 기억해 주시는 분들 덕분에 제가 더 열심히 살아야겠다고 생각하게 된다. 올해 축하해 주신 많은 분 감사하다"고 전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영상 캡처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