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The Astronaut' 아이튠즈 104개국 1위   ‘식지 않는 인기’


방탄소년단(BTS) 진의 '디 애스트로넛'(The Astronaut)이 아이튠즈(iTunes) 104개국 1위에 오르며 글로벌 슈퍼스타의 남다른 인기를 입증했다.

진의 첫 솔로 싱글 '디 애스트로넛'은 1월 7일 파푸아뉴기니(Papua New Guinea)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오르며 총 104개국에서 1위를 달성했다.
방탄소년단 진, 'The Astronaut' 아이튠즈 104개국 1위   ‘식지 않는 인기’
지난 해 10월 28일 발매된 진의 '디 애스트로넛'은 발매와 동시에 아이튠즈 톱송 차트를 석권하며 음원 발매 5시간 30분 만에 80개국 1위, 8시간 25분 만에 90개국 1위, 29일 오전 4시(한국시간) 97개국에서 1위를 달성했다. 특히 팝의 본고장인 미국 아이튠즈 톱 송에서는 2022년 한국 아티스트 중 가장 빠른 시간인 1시간 23분만에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디 애스트로넛'은 멕시코를 시작으로 독일, 영국, 프랑스, 미국, 이탈리아 등에 이어 파푸아뉴기니에서 왕좌에 등극, 104개국 1위를 기록하며 글로벌 음원 파워를 과시했다.
방탄소년단 진, 'The Astronaut' 아이튠즈 104개국 1위   ‘식지 않는 인기’
이로써 진은 111개국 1위를 달성한 자작곡 '문(Moon)'과 103개국 1위를 기록한 '유어스(Yours)', 104개국 1위에 오른 '디 애스트로넛'으로 100개국 이상 아이튠즈 송 차트 위를 3곡 보유하며 글로벌 음원 파워를 자랑했다.
방탄소년단 진, 'The Astronaut' 아이튠즈 104개국 1위   ‘식지 않는 인기’
또한 진의 달콤 쌉사름한 작별인사가 담긴 ‘디 애스트로넛’은 발매 이후 빌보드, 오리콘 등 세계 각 국 차트에서 최근 10년내 한국 솔로 기록들을 갱신하며 실력파 보컬리스트의 글로벌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