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호♥경맑음, 3억원대 외제차 타고 을왕리행…출산 전 데이트[TEN★]


개그맨 정경호 아내 경맑음이 남편과 을왕리 데이트를 즐겼다.

최근 경맑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음주에는 울 베베들 👧🏻👧🏻👦🏻👦🏻 과 치즈 🐶랑 다같이 와야겠당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을왕리해수욕장에서 커플사진을 찍었다. 경맑음은 임신중에도 여배우같은 아우라를 뽐냈다.

한편 경맑음은 지난 2009년 9세 연상의 코미디언 정성호와 결혼해 슬하에 2남 2녀를 두고 있다. 최근 다섯째 임신 소식을 전하며 많은 축하를 받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