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 글래머' 강예빈, 섹시 말고 청순한 면도 있었네?[TEN★]


방송인 강예빈이 소녀미를 강조했다.

최근 강예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예빈은 펀칭 원피스를 입고 귀여움을 드러냈다. 희고 고운 피부가 눈길을 끈다.

한편, 강예빈은 지난 2월 종영한 TV조선 예능 ‘부캐전성시대’에 출연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