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서하얀, 오둥이 육아만 잘하는 게 아니었네 "회의 중…연속 3일째"[TEN★]


'임창정♥' 서하얀, 오둥이 육아만 잘하는 게 아니었네 "회의 중…연속 3일째"[TEN★]
'임창정♥' 서하얀, 오둥이 육아만 잘하는 게 아니었네 "회의 중…연속 3일째"[TEN★]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워킹맘의 면모를 드러냈다.

서하얀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주얼 팀들이랑 꾸준히 연구하고 회의 중이에요. 연속 삼일째 폰 들고 일하다가 졸아서 오늘은 피디님 급한 전화에 잠이 깨서 늦은 밤 인스타에도 하나 올리고 자요. 주말 잘 보내세요"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서하얀은 업무 중인 모습. 서하얀은 화장품을 손에 직접 발라고도 시향도 하며 테스트해보고 있다. 하얀색 셋업과 밝은 빨간색 민소매 원피스 모두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일과 살림 모두 똑 소리 나게 하는 서하얀의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임창정과 서하얀은 18살 차이로, 2017년 결혼해 다섯 아들을 키우고 있다. 부부는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