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혜진 / 사진=윤혜진 인스타그램
윤혜진 / 사진=윤혜진 인스타그램


발레무용가 겸 방송인 윤혜진이 근황을 전했다.

윤혜진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약 질색하는 애가 이제 나가서 스스로 약도 챙겨먹을줄 아는 유네진 마이컸다..라고 말하고 원피스 보소♥(다같이 약속이라도 한듯 까까 피드와는 굉장히 상반된 댓글 수가 보이겠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검은색 원피스를 입고 등과 팔을 노출한 윤혜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윤혜진은 2013년 배우 엄태웅과 결혼,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