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지우가 복근을 공개했다.

16일 배우 김지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격리 기간 일주일 동안 4kg이나 오른 거 있죠(몽땅 다 체지방) 허허허허 사육당했네요. 일주일 동안..요 살 빼는 과정을 한 번 기록해볼까나요? 배가 토실토실"이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한 장의 셀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우는 브라톱을 입고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그는 선명한 복근을 공개해 언행불일치 넘사벽 몸매를 자랑했다.

한편 김지우는 지난 2013년 셰프 레이먼 킴과 결혼해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최근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무대에 올라 호평을 받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