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샤는 오토바이댄스, 사쿠란보 등 다양한 리액션으로 많은 팬층을 보유하고 있으며, 2020년 아프리카TV 토크 (여) 부분 BJ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12월1일 아프리카 티비 비제이 최초로 단독 기부 콘서트를 개최하여 사외소외 계층에 수익금을 기부함으로써 인플루언서의 선한 영향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아리샤는 오랫동안 쌓아온 인지도를 통해 NFT 거래 플랫폼 ‘CCCV NFT’에서 최초로 ‘조건형 NFT’ ‘변동성 NFT’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스트리머 최초의 ‘조건형 NFT’ ‘변동성 NFT’로써, 12월 24일 오후24시에 낙찰되면, 기존의 픽스형 이미지 NFT와 달리 움직이는 gif로 변화되는 타입이다.

추가로 구매자만 볼수 있는 비공개 화보이미지 3개와 메인컷 1장이 지급되며, 12월 25일 크리스마스에 아리샤와 단둘만의 식사데이트를 제공하는 이색 이벤트도 있다.

블로코 XYZ는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 중 하나인 CCCV NFT를 통해 NFT 발행부터 개인간 구매, 판매, 경매 등 다양한 형태의 NFT 거래를 지원하고 있다. MBC의 무야호 NFT, 서울드라마어워즈 트로피 NFT, 헤리티지 아트의 길상당 NFT, CJ올리브네트웍스의 부산국제영화제 NFT 티켓 등 국내 유수 기업과의 협업을 진행한 바 있다.

또한, 단 하나의 링크에 소유한 모든 NFT를 홍보할 수 있는 ‘CCCV Link’, 디지털 신분증인 NFT 배지 ‘CCCV Badge’ 등을 통해 NFT 거래를 누구나 쉽고 빠르게 NFT를 경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아리샤의 화보집도 NFT자체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오직 단하나의 토큰으로 저장되며 이를 소유한 사람은 단 하나의 유일무이한 소유권을 가지게 된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