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겸 배우 비/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겸 배우 비/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비가 재치 있는 손 소독 방법을 선보였다.

비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 소독은 이렇게 열정 넘치게"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병원복 차림의 비는 두 손을 싹싹 빌면서 손 소독제를 바르고 있다. 특유의 익살스러운 행동과 장난기 넘치는 표정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는 현재 tvN 새 드라마 '고스트 닥터' 촬영에 한창이다. 이날 그가 병원복을 입고 나타난 이유다.

'고스트 닥터'는 배경도 실력도 성격도 극과 극인 두 의사가 빙의로 인해 영혼과 몸이 하나로 합쳐지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다. 내년 상반기 편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비는 2017년 배우 김태희와 결혼해 두 딸을 두고 있다. 현재 웹 예능 ‘시즌비시즌’을 통해 팬들을 만나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