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이 의류 브랜드 ‘써스데이 아일랜드(Thursday Island)’와 메타버스 공간에서 펼처지는 영상을 공개했다.

써스데이 아일랜드와 뮤즈 공효진의 취향이 담긴 가상의 공간, 그 안의 스토리와 스타일을 브랜드 만의 판타지로 재해석한 ‘버추얼 아뜰리에(Virtual Atelier)’ 가을시즌 영상은 3개의 POP-UP카드가 열리면서 그 시작을 알린다. 손으로 그린 아날로그한 감성의 아트워크로 만들어진 현실을 뛰어넘는 가상의 공간 안에서 뮤즈 공효진의 자유로우면서도 사랑스럽고 위트있는 순간들을 선보인다.

‘버추얼 아뜰리에’답게 아티스틱한 모티브가 가득한 작업실, 뜨개질을 즐기는 니팅룸, 자연의 모티브가 가득한 가든 등 이 세가지 공간을 즐기는 공효진의 모습은 다양한 상상을 자아내게 한다.

특히, 써스데이 아일랜드의 가을 시그니처 아이템인 니트와 원피스를 매력적으로 소화하며 보여주는 다양한 스타일링은 영상의 스토리를 더욱 풍부하게 돋보이게 해준다.

써스데이 아일랜드는 공효진의 ‘버추얼 아뜰리에’ 영상 공개를 하며, 이 특별한 공간을 오프라인에서 경험할 수 있는 팝업스토어를 오픈한다.

9월 24일부터 10월 3일까지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에서 진행되는 이번 팝업 스토어에서는 버추얼 아뜰리에 영상과 함께 써스데이 아일랜드 아뜰리에 속으로 들어간 듯한 특별한 장소로 꾸며 고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팝업스토어 공간에서 영상속의 아트웤이 공간공간 꾸며져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며, 뮤즈 공효진의 스타일링은 물론 써스데이 아일랜드의 다양한 시그니처 아이템들을 만나볼 수 있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