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대 천재' 방탄소년단 뷔, 눈부신 미모 ..스치면 품절 '품절 킹'


방탄소년단 뷔가 천상의 미모와 따뜻한 카리스마로 글로벌 팬들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뷔가 사용한 제품이 순식간에 품절의 대열에 올라 ‘품절 킹’의 면모를 또 한 번 과시했다.

방탄소년단은 29일 공식 유튜브 채널 ‘BANTANTV(방탄TV)’를 통해 ‘@2020 SBS 가요대전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뷔는 단정하면서도 화려한 올 블랙 의상을 착용하고 햇살보다 따뜻한 미소와 함께 예술 작품 같은 잘생김으로 등장해 전 세계 팬들을 무장 해제시켰다. 뷔는 숨막히는 비주얼과 상반되는 ! 블랙 스완이고요. 루돌프들이 나오는 세트장이에요. 너무 예쁘죠? 기대 많이 해주세요라는 사랑스러운 멘트로 첫 번째 무대를 소개했다.
'무대 천재' 방탄소년단 뷔, 눈부신 미모 ..스치면 품절 '품절 킹'
첫 번째 블랙 스완무대에서 세트장 바닥이 미끄러워 뷔의 뒤를 따라 오던 알엠이 미끌어졌고, 뒤에 있던 멤버들이 줄줄이 넘어져 촬영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뷔는 카메라를 들고 멤버들과 함께 해당 장면을 모니터링 했고, ‘봐도 봐도 웃긴 오늘의 명장면이라는 자막과 함께 해맑은 웃음으로 보는 이들마저 행복하게 만들었다.

뷔가 모니터링을 하며 메이크업 수정을 받는 장면에서 팬들은 뷔가 사용하고 있는 립밤을 순식간에 포착, 곧바로 품절시키며 또 한 번 뷔 이펙트(V-effect)’를 입증해 놀라움을 안겼다.

장면이 바뀌고 캐롤 버전의 라이프 고즈 온과 이어지는 다이너마이트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뷔는 오늘 콘셉트는 저희들이 보내는 추억들을 노래로 담았습니다. 아미들에게 예쁜 무대를 보여주려고 이렇게 열심히 영상을 찍고 있습니다라며 팬들에 대한 그리움을 전해 뭉클함을 안겼다.

뷔는 다이너마이트의 복잡한 동선에도 불구하고 여유 넘치는 퍼포먼스와 표정 연기, 완벽한 무대 매너를 선보였다. 안무 중 기차놀이 부분에서 헷갈렸던 멤버들은 자연스러운 무대 연출을 위해 서로 의견을 나눴고, 뷔의 주도하에 발동작부터 타이밍까지 맞추며 여러 차례 리허설을 통해 만족스러운 원테이크 촬영에 성공했다.

엔딩 장면에서 뷔는 어깨 수술로 함께하지 못한 슈가에게 형 보고 있나. 다음엔 같이 오재이라며 촬영지이자 고향인 대구 사투리로 인사말을 전해 잔잔한 감동을 안겼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