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RED보다 더 강렬한 눈빛으로 팬심 저격수 변신



방탄소년단(BTS) 진이 강렬하고 압도적 아름다움으로 또 다시 팬들의 심장을 저격했다.

방탄소년단이 모델로 활약 중인 롯데면세점은 지난 11일 공식 SNS를 통해 'BTS meets LDF' 화보 공개 #EVENT"라는 문구와 함께 각 멤버들의 레드 컷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진은 강렬한 붉은 배경에 검은색 카라가 깔끔하게 매치된 화이트 슈트를 입고 배경보다 강렬한 눈빛을 발산해 여름보다 더한 뜨거움으로 팬들의 심장을 뜨겁게 달궜다.

진은 차분한 갈색의 헤어스타일과 작은 얼굴에 꽉 찬 이목구비,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드는 강렬하면서도 깊이를 알 수 없는 매혹적인 눈빛, 곧고 오똑한 명품 콧대와 볼륨감 있는 매력적 입술, 무결점 비주얼로 명화보다 더 명화 같은 화보를 만들며 화보의 품격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켰다

팬들은 “어떤 모델보다 완벽하다”, “이 화보를 계속 보면 내 심장은 남아있지 않을 것 같다“, “강렬한건 배경이 아니라 진의 눈빛이다“, “면세점에서 보면 정신이 홀려 다 살 것 같다”, “매번 심쿵시키는 비현실적인 외모”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