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세계 최대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방탄소년단 지민을 '킹'(KING)’이라고 부르며 또 다시 극찬에 나섰다.

지난 4일 ‘WIRED’(와이어드)는 공식 유튜브 채널에 ‘인터넷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질문에 BTS가 답하다’(BTS Answer the Web’s Most Searched Questions)라는 주제로 진행된 방탄소년단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이마를 덮은 뱅 헤어 스타일의 지민은 데님 팬츠와 아이보리 반팔 라운드 티셔츠를 매치, 소년미를 자랑하며 등장해 시선을 사로 잡았다.

해당 인터뷰에서 지민은 자신을 "I'm jimin"이라고 소개한 뒤 '어떻게 영어를 배우는가?'라는 질문에 "넷플릭스"라고 대답했다.

공개된 인터뷰 영상에 넷플릭스(netflix) 공식 계정이 "킹! 정말 영광입니다"(KINGS! I'm so honored) 라고 화답에 나서 큰호응을 얻었다.

Neflix Geeked 계정은 "알았어, 하지만 지금 난 지민의 목록에 무엇이 있는지 알고싶어"라며 높은관심을 드러냈다.

미국의 연예매체 '코리아부'(koreaboo)와 아랍 매체 kmtstar, kamal247 등 다수의 언론들과 해외의 사라 사피(Sarah Shaffi) 기자는 "넷플릭스, 방탄소년단 지민에게 화답하다", "지민은 '넷플릭스'로 영어 공부한다"는 표현으로 상세히 보도했다.

이미 다수 국가의 넷플릭스 공식 계정들이 지민을 홍보요정으로 내세우는 등 여러차례 화제를 불러왔다.
넷플릭스, 방탄소년단 지민에 "KING! 영광입니다" 극찬한 이유
미첼 가족과 기계 전쟁'(The Mitchells vs. the Machines) 공식 계정은 영화에 등장하는 로봇을 활용해 지민의 수식어인 전설의 '333'파트 내용을 등장시켜 화제였다.

애니메이션 보스베이비 2개봉을 앞두고는 '넷플릭스 필리핀'(Netfilx Philippiness)에서 "지민이 보스 베이비에게 영어를 어떻게 배웠고 그 이후로 얼마나 잘했는지 아직도 생각한다"며 보스 베이비로 영어 공부를 했던 지민에 주목했다.

'넷플릭스 캐나다'는 미국 드라마 'Atypical'의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하며 'Behind the scenes'의 줄임말인 'bts'를 사용. 이를 본 네티즌이 "당신이 말한 bts가 방탄소년단(BTS)인줄 알았다"는 답글에 "오해는 말아달라. 난 지민을 위해 기꺼이 죽을수도 있어(뭐든 다 할 수 있어)"라는 격한 애정 표현으로 팬들의 이목을 끌기도했다.

이처럼 다양한 분야에 걸쳐 엄청난 파급력과 화제성으로 글로벌 프론트맨(Global Frontman)의 역할을 단단히 하는 지민은 한국과 팀을 빛내며 스스로의 위상을 높이 세우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