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황신영이 임신으로 인해 왕성해진 식욕을 드러냈다.

황신영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간식으로 떡 3개 먹기", "간식으로 떡 다 먹고 옥수수 두개째 먹고 있어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황신영은 편안한 홈웨어 차림으로 옥수수를 맛깔스럽게 먹고 있다. 또 다른 영상에는 "아니 왜 먹어도 먹어도 배고파. 큰일이네"라는 문구와 함께 두 번째 옥수수를 먹고 있는 황신영의 모습이 담겼다. 황신영의 다른 손에는 이미 먹어치운 첫 번째 옥수수가 들려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황신영은 2017년 5세 연상의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했다. 지난달 세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축하를 받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