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아-양지은./ 사진=인스타그램
마리아-양지은./ 사진=인스타그램


TV조선 '미스트롯2' 마리아의 응원이 통한 걸까? 양지은이 최종 1위라는 '반전'을 선사하며 기쁨의 눈물을 흘렸다.

지난 25일 마리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오늘 '미스트롯2' 결승전 하는 날 양지은 언니 화이팅"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양지은은 마리아와 팔짱을 낀 채 환하게 미소 짓고 있다. 아쉽게 결승 문턱에서 탈락 후에도 양지은을 꾸준히 응원해주는 마리아의 모습이 친근함을 자아낸다.

마리아의 응원 덕인지, 양지은은 지난 25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2' 결승전 종합 1라운드에서 1위를 차지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