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SBS 라디오 '철파엠' 출연
"사랑하는 사람 있다"
열애 의혹 제기
소속사 측 "연애 발언 NO"
그룹 EXID 출신 배우 하니. /텐아시아DB
그룹 EXID 출신 배우 하니. /텐아시아DB


그룹 EXID 출신 배우 하니가 열애 중임을 의심케 하는 발언을 한 이후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화제다.

하니는 지난 25일 자신의 SNS 계정에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내 꿈은 말이야. 사랑이 늘 넘쳐서 내 마음속에 사랑이 계속 차 있는 것"이라는 문구가 담겨 있다.

앞서 하니는 이날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는 이루고 싶은 꿈에 대해 "더 많이 사랑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 나, 세상, 다른 사람들도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김영철은 "지금 사랑하는 사람이 있냐?"고 물었고, 하니는 "있다"고 답했다. 이후 일각에서는 하니가 열애 중인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이와 관련해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측은 다수의 매체를 통해 해당 의혹을 부인했다. 소속사 측은 "하니가 라디오에서 한 발언은 연애에 대한 언급은 아니었다"면서 "'더 많이 사랑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는 의미의 대답이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하니는 지난 23일 처음 공개된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아직 낫 서른'에서 아나운서 이란주 역을 맡았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