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하영 인스타그램
사진=김하영 인스타그램


탤런트 김하영이 SNS에 남긴 의미심장한 글로 시선을 모으고 있다.

김하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믿음에 항상 뒷통수 맞는게 우리. 할많하않"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하영은 아래를 내려다보며 입술을 꾹 다문 모습이다.

'할많하않'은 '할 말은 많지만 하지 않는다'의 줄임말로 하고 싶은 말은 많으나 굳이 자세히 이야기하고 싶지 않거나, 굳이 꺼내서 이야기 하고 싶지 않을 때 사용하는 신조어다.

김하영의 의미 심장한 글을 본 노브레인 멤버 이성우는 댓글에 "그래도 화이팅입니다"라며 응원의 메세지를 전했다.

김하영은 MBC '신비한 TV 서프라이즈'에서 활약하고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