쿤디판다, 비와이와 라디오 출연
쿤디판다 "가사 몰라요" 노래 요청 거부
방송중, 사진 찍고 알람까지

쿤디판다 "'개' 좋아", 손심바 지적에 "케이블이니까"
/사진-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 인스타그램 캡처


쿤디판다가 방송에서 무성의한 태도를 보인 후 "케이블이니 괜찮다"는 반응을 보여 더욱 비판을 받고 있다.

래퍼 쿤디판다는 비와이와 함께 지난 15일 방송된 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이하 '데키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들은 방송 내내 팬들이 보낸 요청을 무시하는가 하면, 휴대전화 벨이 울리고, 방송 중 사진을 찍는 등 기본 매너조차 지키지 않는 모습으로 논란이 불거졌다.
/사진-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 인스타그램 캡처
특히 방송 중 "'개' 좋아요"와 같은 표현을 사용했고, 이후 SNS 라이브 방송에서 쿤디판다는 '개좋다'라는 말을 문제 삼은 손심바에게 "케이블 방송이라 괜찮다"고 말해 논란이 가중되고 있다.

심바는 라이브 방송에 참여한 한 팬이 쓴 댓글 중 "우리엄마 쿤디님 개 좋아요"라는 글을 읽으면서 "그런 얘기 하면 태도 논란 됩니다. '개 좋아한다'는 말 쓰지 말라"며 "스읍, 어디서 라이브 방송에서 '개 좋아한다'는 말을 쓰고 그러나? 어?"라며 '데키라'에서 지적당한 "개좋아" 표현을 언급했다.

이에 쿤디는 "이건 케이블 방송이라 괜찮아요"라고 답하며 문제를 느끼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 함께 출연한 비와이, 쿤디판다와 라이브 방송을 함께 한 손심바 모두 같은 힙합 레이블 소속이다.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이날 방송에서 비와이는 "3행시가 가능하냐"는 DJ 영케이의 요청에 "불가능하다"고 단칼에 거절하는가 하면, 방송에서는 부적합한 "*잘한다" 등의 말을 아무렇지 않게 내뱉었다. 당황한 영케이가 "굉장히 잘한다"고 순화했지만, 비와이는 다시 한 번 "*잘한다"고 반복했다.

비와이는 Mnet '쇼미더머니5'에서 독실한 종교인임을 밝히며 바른 인성과 실력으로 사랑받았다. 거친 이미지의 래퍼들 사이에서 예의바른 태도의 비와이는 단연 주목받았지만, 이날엔 무성의한 태도 뿐 아니라 방송 중 사진을 찍고, 이를 실시간으로 SNS에 게재하는 등 태도로 지적받았다.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쿤디판다 역시 팬이 "새해 소원이다"며 "제 이름을 한 번 불러달라"는 요청에도 "하기 싫은데"라고 말했다. 영케이가 "00아"라고 "이름만 부르면 된다"고 재청하자, 못마땅한 듯 이름을 불렀다.

또한 자신의 노래를 요청하는 팬에게도 "가사를 몰라 못한다"고 당당하게 밝혔다. 심지어 해당 곡은 Mnet '쇼미더머니9'를 통해 첫선을 보인 후 지난해 11월 21일에 발매된 최신 곡이라는 점에서 "문제가 있는 거 아니냐"는 반응이 나왔다.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여기에 생방송 중 휴대전화 벨이 울리는 등 시종일관 무책임한 모습으로 충격을 줬다.

그럼에도 방송 이후 자신의 SNS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면서 '개 좋아'라는 표현에 문제 의식을 느끼지 않을 뿐 아니라 "케이블이라 괜찮다"는 반응을 보인 것. 청취자들은 비와이, 쿤디판다의 태도에 "이 정도면 문제가 있는 거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며 비판하고 있다.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엔 무책임하게 임하면서 자신의 SNS에 각종 인증샷을 게재하는 것 역시 "방송에 나온 걸 기념하고 싶은데, 열심히 하고자 하는 의지가 없냐"는 비난을 자처했다.

비와이와 쿤디판다는 힙합 레이블 데자부 그룹에 소속돼 있다. 데자부 그룹은 비와이 1인 회사로 시작했지만. 현재는 쿤디판다 외에 손심바, 비앙 등도 이름을 올리고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