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아론./ 사진=텐아시아DB
뉴이스트 아론./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뉴이스트 아론이 심리적 불안 증세로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뉴이스트의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2일 공식 SNS를 통해 "아론은 최근 심리적 불안 증세를 호소해 정밀 검사를 진행, 충분한 안정과 휴식이 필요하다는 전문의의 소견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아론 본인 및 뉴이스트 멤버들과 신중한 논의 끝에, 아론 군은 충분한 휴식을 취하며 치료와 회복에 전념하기로 결정했다"고 알렸다.

아론은 최근 뉴이스트 멤버 렌과 함께 네이버 NOW. 오디오쇼 '투.나잇' 진행을 맡았다. 뉴이스트는 당분간 4인 체제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뉴이스트./ 사진제공=플레디스
뉴이스트./ 사진제공=플레디스
▶다음은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뉴이스트 멤버 아론 군의 건강 상태 및 활동 관련하여 공지드립니다.

아론 군은 최근 심리적 불안 증세를 호소하여 정밀 검사를 진행, 충분한 안정과 휴식이 필요하다는 전문의의 소견을 받았습니다.

아론 본인 및 뉴이스트 멤버들과 신중한 논의 끝에, 아론 군은 충분한 휴식을 취하며 치료와 회복에 전념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에 아론 군은 잠시 활동을 중단하고, 뉴이스트는 당분간 4인 체제로 활동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항상 뉴이스트에게 많은 사랑을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께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당사는 아론 군의 건강 회복을 위해 최선의 조치를 취하고 언제나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더불어 아론 군의 건강 및 활동에 관련하여 무리한 억측과 오해가 없기를 당부드리며, 팀 활동 재개와 관련하여서는 추후에 별도로 공지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