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옥, 지난 28일 별세
췌장암 투병 중 상태 악화돼
생전 영화 '소원'·'부산행' 등 출연
이상옥, 췌장암 투병 중 별세 /사진=SNS
이상옥, 췌장암 투병 중 별세 /사진=SNS


배우 이상옥이 췌장암 투병 중 별세했다. 향년 46세.

업계에 따르면 고(故) 이상옥은 췌장암 말기로 투병생활을 하다 상태가 악화돼 응급실로 옮겨졌으나 결국 지난 28일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 이상옥은 생전 영화 '소원', '맨홀', '순정', '부산행', '가려진 시간', '판도라', '여고생', '장산범'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꾸준히 연기를 펼쳤다.

고인은 연극 무대에도 오르며 배우로서의 길을 밟아왔다. 연극 '생존도시', '사마귀', '도시녀의 칠거지악' 등에 출연했으며, '라이방'에는 조연출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이상옥의 빈소는 서울 종로구 혜화동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30일 정오에 엄수된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