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이규형 / 사진제공=tvN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이규형 / 사진제공=tvN


배우 이규형이 tvN 새 수목드라마슬기로운 감빵생활를 통해 180도 연기변신을 예고했다.

이규형은 22일 베일을 벗는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상습 마약 복용으로 수감된 재벌 2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앞서 이규형은 tvN ‘도깨비에서 보험금을 노리고 아내를 죽인 파렴치한 남편 역을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tvN ‘비밀의 숲에서는 수사관과 살인의 진범 윤세원 과장 역을 맡아 카리스마와 섬뜩함을 오가며 극에 완성도를 높였다.

이규형은 소속사를 통해 첫 방송을 앞두고 많이 설렌다. 슬기롭게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많이 사랑해달라”며 연기 변신도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슈퍼스타 야구선수 김제혁(박해수)이 하루아침에 범죄자가 되어 들어간 교도소 안에서 일어나는 이야기와 그 안에 사는 사람들의 생활을 그린 블랙코미디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