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유연석 김지원
유연석 김지원


유연석-김지원 측이 열애설을 공식 부인했다.

유연석-김지원의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는 4일 텐아시아와의 통화에서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거듭 부인했다.

이 관계자는 “두 사람은 친한 동료 사이일 뿐, 교제 중인 사이가 아니다. 당시 식사 자리는 소속사 매니저들도 동행한 자리로, 서로를 격려하기 위한 친분의 자리였을 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유연석-김지원은 4일 오후 한 매체의 보도로 또다시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유연석과 김지원은 지난달 29일 강남의 한 식당에서 서로에게 음식을 놔주는 등 핑크빛 분위기의 공개 데이트를 즐겼다.

유연석과 김지원의 열애설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2년 영화 ‘무서운 이야기’ 개봉 당시 열애설에 휩싸였던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라고 열애설을 부인했고, 지난해에도 또 한 번 열애설의 주인공이 됐지만 소문을 부인한 바 있다. 그러나 두 번의 부인에도 또 한 번 핑크빛 열애설이 불거져 두 사람의 관계에 관심이 쏠렸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텐아시아 DB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