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사시
너사시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너사시’박탐희가 하지원에게 윤균상과의 관계를 의미심장하게 말했다.

2일 방송된 SBS ‘너를 사랑한 시간’ 11회에서는 민지수(박탐희)와 만난 오하나(하지원)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차서후(윤균상)의 자선공연이 지수때문에 취소 됐다는 것을 알고 하나는 지수를 만났다. 하나를 만난 지수는 “결국 차서후씨는 오하나씨가 아닌 나를 선택할 거예요”라며 자신감 있는 태도를 보였다.

이어 지수는 “사랑에 빠져 한 여자에게 정착하기에 아까운 실력인 거 알죠? 오하나씨는 잠시 연애하다가 헤어져 주시면 되요”라고 말했다. 이에 하나는 “그런말 저한테 할 수 있는 관계인가요? 차서후씨랑?”라고 물었고 이에 지수는 “그건 차서후한테 직접 물어보세요”라고 말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SBS ‘너를 사랑한 시간’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