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홍진영이 먹방을 콘셉트로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인터넷 방송을 했다.

22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방송인 김구라, 개그맨 김영철, 요리사 백종원, 가수 홍진영, AOA초아, 정준일이 개인 인터넷 방송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영은 ‘홍진영의 흥생흥사’라는 제목으로 인터넷 방송을 시작했다. 그는 “홍진영이에요. 갓떼리 누나”라며 자신을 소개하며 인터넷 방송의 콘셉트는 먹방이라고 전했다.

홍진영은 옆에 둔 고기 불판을 가리키며 “이 불판은 뜨거워질 거예요”라고 말한 뒤 일어나서 원타임의 노래 ‘HOT뜨거워’에 맞춰 춤을 췄다.

이어 그는 “저녁 시간인데 죄송하다”며 불판에 고기를 구워 먹기 시작했다. 또한 시청자들에게 “치맛살이 왜 치맛살이냐”고 물으며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