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회'의 김창완
'밀회'의 김창완


김창완이 SBS 새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출연을 확정했다.

18일 SBS는 “김창완이 9월 방송될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에서 영의정 김택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김창완은 가차 없고 냉혹하며 비정한 성품이지만, 모든 성정을 미소 뒤에 철저히 은폐해 도무지 속을 가늠할 수 없는 노론의 영수 김택 역을 맡았다. 김택은 영조의 용상을 지배하려하는 막후 권력자로 사도세자 이선과 끝임 없이 대립하는 영원한 정적으로 극의 중요한 키를 쥐고 있는 인물이다.

‘비밀의 문’ 관계자는 “그의 리얼한 연기력이 극의 몰입도와 완성도를 높이는데 큰 몫을 할 것”이라며 “한석규, 김민종에 이어 김창완의 합류로 최고의 황금 라인업을 만들어 가고 있는 ‘비밀의 문’에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비밀의 문’(부제 의궤살인사건)은 강력한 왕권을 지향하는 영조와 신분의 귀천 없는 공평한 세상을 주창하는 사도세자 간의 갈등을 다룬 드라마로 500년 조선왕조 중 가장 참혹했던 가족사에 의궤에 얽힌 살인사건이라는 궁중 미스터리를 더해 재해석한 작품이다. 9월 중순 방송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