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빅히트뮤직
사진제공=빅히트뮤직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미국 빌보드의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 11주 연속 차트인하며 글로벌 돌풍을 이어 갔다.

2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8월 6일 자)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의 미니 4집 ‘minisode 2: Thursday's Child’는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138위에 올랐다.

이로써 ‘minisode 2: Thursday's Child’는 5월 28일 자 ‘빌보드 200’ 차트에 자체 최고순위인 4위로 진입한 이래 11주 연속 ‘빌보드 200’에 이름을 올리며, 올해 발매된 K-팝 그룹의 앨범 가운데 ‘빌보드 200’에 최장기간 차트인 기록을 또 갈아 치웠다.

이 앨범은 이외에도 ‘월드 앨범’ 차트 5위,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와 ‘톱 앨범 세일즈’ 차트에서 각각 7위에 랭크됐고,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아티스트 100’ 차트 60위에 올랐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달 7일부터 24일까지 시카고, 뉴욕, 애틀랜타, 댈러스, 휴스턴, 샌프란시스코, 로스앤젤레스 등 미국 내 7개 도시에서 데뷔 후 첫 월드투어 'TOMORROW X TOGETHER WORLD TOUR IN U.S.'를 성황리에 개최한 뒤 미국 대형 음악 페스티벌 '롤라팔루자'(LOLLAPALOOZA)의 ‘SOLANA X PERRY’S’ 무대에도 올라 뜨거운 무대를 펼치며 ‘4세대 리더’의 위상을 제대로 입증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