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소녀시대가 오는 8월 데뷔 15주년 기념 새 앨범을 선보인다.

2007년 8월 싱글 ‘다시 만난 세계’로 데뷔한 소녀시대는 올해로 데뷔 15주년을 맞이해, 오랫동안 뜨거운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을 위한 새 앨범을 발매할 예정이어서 뜨거운 관심을 얻을 전망이다.

특히 이번 앨범은 2017년 8월 발매한 정규 6집 ‘Holiday Night’(홀리데이 나이트) 이후 약 5년 만의 컴백이자, 8명의 멤버가 모두 함께 하는 완전체 앨범으로 더욱 의미가 크다.

또한 소녀시대는 이번 데뷔 15주년 앨범 발매를 기념하는 다양한 방송 출연 및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도 선보일 계획이어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소녀시대는 데뷔 이후 ‘소녀시대 (Girls' Generation)’, ‘Gee’(지), ‘소원을 말해봐 (Genie)’, ‘Lion Heart’(라이언 하트)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기록하며 레전드 걸그룹의 압도적인 위상과 파워를 입증했다.

또 유닛 및 솔로 활동을 통해서도 다채로운 음악 색깔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은 만큼, 이번 앨범 역시 독보적인 음악과 무대로 여름 가요계를 평정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