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웨이크원
사진제공=웨이크원


그룹 아이즈원 출신 가수 조유리가 6월 컴백한다.

17일 소속사 웨이크원은 "조유리가 오는 6월 초 첫 번째 솔로 미니앨범 '오프스 넘버 22 와이 왈츠(Op.22 Y-Waltz : in Major)'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조유리는 지난 16일 밤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오프스 넘버 22 와이 왈츠(Op.22 Y-Waltz : in Major)' 무드 포스터를 공개하며 팬들에게 가장 먼저 새 미니앨범 발매 소식을 전했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싱그러운 느낌의 초록색 배경과 함께 누군가 신고 있는 검은색 구두 이미지가 담겼다. 특히 포스터 상단에 적힌 앨범명 '오프스 넘버 22 와이 왈츠(Op.22 Y-Waltz : in Major)' 텍스트 또한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마치 클래식 연주곡 제목을 보는 듯한 조유리의 첫 번째 미니앨범 풀네임 '오프스 넘버 22 와이 왈츠(Op.22 Y-Waltz : in Major)'에는 어떤 의미가 담겼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조유리는 지난해 10월 첫 번째 싱글 '글래시(GLASSY)'를 발표하며 그룹 아이즈원의 메인 보컬에서 솔로 아티스트로 거듭났다. 음악적, 비주얼적으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역량을 보여준 조유리는 첫 번째 미니앨범 '오프스 넘버 22 와이 왈츠(Op.22 Y-Waltz : in Major)'를 통해 더욱 다채롭고 성장한 모습으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