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마녀 2' 포스터
/사진=영화 '마녀 2' 포스터


영화 '마녀 2'(감독 박훈정)가 전 세계 124개국 선판매와 11개국 동시기 극장 개봉을 확정 지었다.

14일 배급사 NEW에 따르면 '마녀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 2'가 해외 124개국에 선판매 되는 쾌거를 거뒀다. 미국을 비롯해 영국, 독일, 러시아, 폴란드 등의 유럽 주요 국가와 일본, 중국, 대만,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주요 국가는 물론, 중남미와 북아프리카 지역 등 해외 124개국에 판매된 것.

그뿐만 아니라 오는 15일 국내 개봉을 시작으로 북미, 홍콩, 대만, 태국, 싱가포르 등 11개국 동시기 극장 개봉을 확정해 '마녀 2'를 향한 전 세계의 높은 관심을 입증하고 있다.

'마녀 2'의 대만 배급사 Movie Cloud는 “한국 슈퍼히어로 영화 역사상 가장 기대되는 후속작 '마녀 2'가 개봉해 매우 기쁘다. 강력한 액션과 화려한 비주얼이 더해진 '마녀 2'야말로 이번 여름 대만 극장가에 꼭 필요한 영화"라고 밝혔다.

중국 배급사 Pumpkin Film는 "전 세계 팬들이 지난 4년간 간절히 기다려 온 '마녀 프로젝트'의 후속작 '마녀 2'를 선보일 수 있어 영광이며 하루빨리 관객들을 만나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마녀 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신시아 분)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이야기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