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정한울, 라니와 '수중분만실' 방문
라돌이 초음파 처음 본 라니의 한 마디는?
'동상이몽2' 스틸컷./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스틸컷./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 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이윤지의 둘째 ‘라돌이’의 성별이 최초로 공개된다.

23일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는 둘째 출산이 임박한 이윤지, 정한울 부부가 라니와 함께 산부인과를 방문한다. 라돌이의 초음파를 처음 보게 된 라니는 꼼지락거리는 라돌이의 모습에 깜찍한 한 마디를 외쳐 모두의 탄성을 자아낸다.

이어 라돌이의 성별이 최초로 공개된다. 정한울은 물론 라니까지 함박웃음을 짓게 한 라돌이의 성별은 무엇일지 관심을 모은다. 이윤지는 “그동안 라돌이의 성별에 대해 말이 많았다”라며 태명 비화도 공개한다.

검진을 마친 가족들은 라돌이를 출산할 수중분만실로 향한다. 세 가족은 욕조에 들어가 출산 상황을 연습한다. 이 모습을 본 MC들은 “욕조에 다 같이 들어가냐”고 묻고, 이윤지는 “수중분만 때 아빠와의 스킨십과 첫째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라니와 함께 예행연습을 하게 된 이유를 설명한다.

이날 스페셜 MC로 출연한 배우 하도권도 “첫째가 동생을 질투한다”며 둘째가 태어났을 때 첫째와 단둘이 여행을 가는가 하면 처음 둘째를 집으로 데리고 오던 날 특별한 방법으로 데려왔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윤지, 정한울 부부의 출산 리허설 현장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