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 포스터. / 제공=지니뮤직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 포스터. / 제공=지니뮤직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의 최종 라인업이 공개됐다. 래퍼 쌈디·이센스·비와이부터 이영지·강민수·양승호 등이 참석한다.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는 오는 6월 1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핸드볼 경기장에서 열린다. 25일 지니뮤직 측이 공개한 최종 라인업에는 페노메코(Penomeco)· 죠지(George)·송민재(Pluma) 등이 마지막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외에도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에는 사이먼도미닉·그레이·스윙스·이센스·헤이즈·비와이·기리보이·창모· 슈퍼비·언에듀케이티드 키드·pH-1(피에이치 원)· 콜드·XXX(엑스엑스엑스)·키드밀리·영비·노엘·한요한·재키와이·이영지·강민수·양승호 등이 나선다. 힙합, R&B아티스트부터 최근 Mnet ‘고등래퍼’에서 우승을 거머쥔 신인 래퍼들까지 합류했다.

지니뮤직에서는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에 참여하는 가수들의 주요 곡을 모아 고객들이 공연 전 미리 즐길 수 있도록 추천 선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2회째인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의 공식 티켓 예매는 인터파크, 멜론티켓, 예스24, 티켓링크, 네이버예약에서 가능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