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악동뮤지션이 자우림 김윤아를 떠올리며 만든 노래를 공개했다.

30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악동뮤지션과 김윤아-김형규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악동뮤지션 이찬혁은 “이번 앨범에 수록된 ‘유 노 미’가 김윤아 선배님의 가성을 떠올리며 만든 노래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악동뮤지션은 직접 노래를 선보였고, 김윤아는 “정말 감사하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