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유연석, 주현, 한석규 /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 캡처
배우 유연석, 주현, 한석규 /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 캡처


‘낭만닥터 김사부’ 유연석이 주현에게 부탁했다.

5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에서는 돌담병원으로 온 신회장(주현)에게 부당함을 고하는 강동주(유연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동주는 자신을 말리는 김사부(한석규)에게 “왜 우리가 입을 다물어야 합니까. 잘못한 것도 없이 부당하게 당하고 있는 건 우립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신회장 앞에 선 강동주는 “거대 병원 재단 이사장이시라 들었다. 본원에서 돌담병원에 가하고 있는 근거 없는 압박에 대해서 회장님께 민원을 넣어도 되겠냐”고 물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