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우 이승준 / 사진제공=tvN
배우 이승준 / 사진제공=tvN


배우 이승준이 “영애 씨를 꼭 내 것으로 만들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승준은 26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 그랜드 블룸홀에서 열린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이하 막영애15)’ 제작발표회에서 뉴 페이스 조동혁과 사랑의 라이벌이 된 데 대해 “저는 항상 자신감이 차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자신감만 가지고는 안 되더라”며 웃어보인 그는 “이번에도 조동혁 씨라는 어마어마한 인물이 나타났다. 열심히 해서 영애 씨(김현숙)를 꼭 내 것으로 만들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막영애15’에서는 영애(김현숙)씨의 공감백배 이야기가 더욱 화끈하게 펼쳐진다. 여전히 미로처럼 복잡하고 다사다난한 주인공 영애씨의 사회생활과 사랑이야기가 더욱 현실감 있게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 특히 이번 시즌에는 영애와 작은 사장 이승준(이승준)의 러브라인을 뒤흔들 뉴페이스로 조동혁(조동혁)이 등장해 더욱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전개해 나간다. 오는 31일 월요일 오후 11시 첫 방송.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