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신성록/사진제공=달컴퍼니
신성록/사진제공=달컴퍼니


배우 신성록이 ‘행복’에 대한 속내를 밝혔다.

신성록은 28일 오후 3시 서울 종로구 동숭동 DCF대명문화공장에서 진행된 뮤지컬 ‘키다리 아저씨’의 기자간담회에서 “말하기 쑥스럽긴 하지만 지금 살고 있는 것 자체가 얼마나 행복한지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좋은 작품을 통해 여러 친구들과 호흡을 맞추는 것, 가족들과 대화를 나누고, 지인들과 소주 한 잔을 기울이기도 하는 등 희로애락을 함께하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것인지를 ‘키다리 아저씨’를 통해 깨닫고 있는 요즘”이라고 설명했다.

신성록은 극중 제르비스 펜들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키다리 아저씨’는 진 웹스터의 동명소설을 원작으로, 2인극 뮤지컬이다. 고아 소녀 제루샤와 그를 후원하는 키다리 아저씨 제르비스의 이야기를 담는다. 오는 10월 3일까지 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