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조슬기
조슬기


‘백종원의 3대천왕’ PD가 새 MC 하니의 역량을 극찬했다.

안재철 PD는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홀에서 열린 SBS ‘백종원의 3대천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김준현을 위협할 정도로 깜짝 놀랍다”고 하니의 활약을 예고했다.

안재철 PD는 “그동안 ‘백종원의 3대천왕’이 남자들 위주의 방송이었다. 그래서 여자들이 좋아하는 맛을 표현해줄 사람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하니는 털털하고 ‘정글의 법칙’에서도 소문난 먹방을 보여줬다. 또한 케미가 정말 좋다”고 극찬했다.

이어 “배려심이 좋고 방송을 영리하게, 진심으로 할 수 있는 하니를 MC로 모셨다”며 “돼지갈비 편에 처음으로 나오는데 김준현을 위협할 정도로 깜짝 놀랄 정도의 맛 표현과 먹방을 보여줬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됐던 ‘백종원의 3대천왕’은 최근 단행된 예능 개편에 따라 오는 30일부터 오후 6시 10분 방송된다. 하니는 기존 MC 백종원-이휘재-김준현과 함께 합류해 호흡을 맞춘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