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택시 유하나 이용규
택시 유하나 이용규


배우 유하나가 과거 남편 이용규 부상 당시를 회상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연출 성종규)에서는 ‘스포츠 스타는 미녀를 좋아해’ 특집으로 배우 유하나와 야구선수 이용규가 출연했다.

이날 유하나는 이용규가 부상으로 슬럼프를 겪었을 당시를 회상하며 “2군으로 내려갈 때 얼마나 힘들지 느껴져서 더 힘들다”며 “남편이 2군은 진짜 안 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눈시울을 붉혔다.

이에 이용규는 이하나를 다독이며 “2군이 문제가 아니라 중요한 상황에서 부상을 입어 힘들었다”며 “그리고 주변 사람들의 마음고생이 있어서 더 힘들었다”고 밝혔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