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윤손하
윤손하


배우 윤손하가 화제인 가운데, 그가 공개한 ‘육룡이 나르샤’ 배우들과의 다정한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윤손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언제나 참 따뜻한 우리 ‘육룡이 나르샤’ 배우님들. 이리 좋은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으니 오늘도 그저 감사랍니다”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사극 복장을 착용한 윤손하를 비롯해 안석환, 박혁권, 한상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네 사람은 극중 카리스마를 뽐내는 캐릭터와 전혀 다른 귀여움과 스웨그가 넘치는 포즈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윤손하는 SBS ‘육룡이 나르샤’에서 초영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윤손하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