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컬투
컬투


김성령이 ‘컬투쇼’ 일일 DJ로 변신했다.

12일 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뷰리 앤 더 비스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성령은 ‘컬투쇼’ 스튜디오에서 김태균과 포즈를 취하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변치 않는 미모를 자랑하는 김성령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김성령은 12일 휴가를 떠난 컬투 정찬우 대신 ‘컬투쇼’의 DJ로 활약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두시탈출 컬투쇼’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