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박시환
박시환


가수 박시환이 한층 성숙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28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박시환이 ‘괴물’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박시환은 화이트 폴라니트에 수트를 매치해 깔끔함을 뽐냈다. 이어 감미로운 목소리와 파워풀하게 내뱉는 보컬로 관객을 사로잡았다.

‘괴물’은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에서 피아노를 맡고 있는 최고의 피아니스트 최태완과의 협업을 통해 박시환의 노래를 향한 집중력과 한결 성장한 표현력을 들을 수 있다. 또한, ‘슈퍼스타K 5’에서 탄탄한 연주 실력을 보여주었던 마시따밴드의 락킹한 사운드에 걸맞게 파워풀 하면서도 극도의 감성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다이나믹 듀오, 빅스, 브라운 아이드 걸스, 이홍기, B.A.P, 서인영, 나인뮤지스, 노을, 나비, 허각, 업텐션, 트와이스, 박시환, 에이프릴, 러쉬, 로드보이즈가 출연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